방치된 블로그의 활용 방법에 대해

Posted by 픔스
2014. 11. 9. 01:04 일상 이야기

우선, 이 블로그가 엄청 오래 전부터 방치되었다는 것은 두말할 것도 없을 것 같고.

트위터도 이제 줄일 생각이니, 종종 생존 근황을 올릴 작정입니다만 역시 간간히 다른 글을 올려야 할 것 같기도 하고.

네이버블로그에 종종 포스팅하는 내용을 여기에서 포스팅할까 생각도 해보았습니다만


역시 생각해보니 종종 쓰는 팬픽(시간이 있다면)을 올리는 것이 낫겠다고 생각했습니다.

차차[각주:1].

  1. 수능 끝나고. [본문으로]
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